고양시는 2022년도 시민 제안 사업의 우선순위를 결정하기 위한 온라인 시민투표를 18일 시작했다.

고양 시민이 제안한 사업 예산 우선순위 온라인 주민투표로 결정

이달 25일까지 이뤄지는 시민투표는 예산 편성 과정에 주민을 참여시킴으로써 재원 배분의 공정성과 투명성을 높이려는 조처다.

시는 지난해 7월부터 올 6월까지 고양시청 홈페이지 제안방이나 동 지역회의, 우편 접수 등을 통해 접수한 250여 개 시민 제안 사업 가운데 10개를 시민투표 대상으로 선정했다.

해당 사업은 거동이 불편한 취약계층 노인의 영정사진 무료 촬영과 일산동구 중산동 안곡습지공원 노후 펜스 보수, 백마역 광장 열차·버스 시간표 안내판 설치 등이다.

고양시민은 누구나 시 홈페이지(www.goyang.go.kr)에서 본인인증을 거쳐 투표할 수 있으며 10개 사업 중 1인당 3개까지 선택할 수 있다.

투표 결과는 10월 26일 '2021 고양시 시민참여예산 한마당' 행사에서 공개된다.

시는 투표 결과를 주민참여예산 조정협의회와 시 의회에 넘겨 2022년 본예산에 반영할 방침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