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창조경제혁신센터 컨소시엄 창업기업 체계적 지원

대구시는 다음 달 준공하는 '동대구벤처밸리 기업성장지원센터' 위탁기관으로 대구창조경제혁신센터 컨소시엄을 선정했다고 18일 밝혔다.

동대구벤처밸리 기업성장지원센터 위탁기관 선정

동대구벤처밸리 기업성장지원센터는 창업기업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옛 대구세관 부지에 국·시비 335억원을 들여 건립 중이다.

연면적 1만3천900㎡, 지하 4층, 지상 11층으로 지역 창업보육센터로는 최대 규모다.

시는 예비·초기 단계 창업 기업부터 성장 단계에 진입한 기업까지 다양한 기업들이 협력하고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도록 시설을 조성할 예정이다.

위탁기관으로 선정된 컨소시엄은 대구창조경제혁신센터와 대구테크노파크(대구TP), 대구경북과학기술원(DGIST)이 구성했다.

대구창조경제혁신센터는 대구TP와 함께 예비 단계에서 성장 단계에 이르는 창업 성장 사다리 체계를 구축해 지원한다.

또 DGIST와 협력해 성장 기업 연구·개발(R&D)을 지원하고 스케일업 분야에 특화된 전문교육 과정을 운영할 예정이다.

기업성장지원센터는 다음 달 입주기업 모집에 들어간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