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정청, 코로나19 취약계층 제도개선 논의

더불어민주당 을지로위원회와 공정거래위원회, 청와대는 15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공정경제 제도 개선 과제'를 주제로 한 당정청 을지로 민생현안회의를 연다.

당에서는 김태년 원내대표와 남인순 최고위원, 박홍근 을지로위원장 등이 참석한다.

정부에서는 조성욱 공정거래위원장, 김학도 중소벤처기업부 차관, 박선호 국토교통부 제1차관 등이, 청와대에서는 김상조 정책실장과 인태연 자영업비서관, 강문대 사회조정비서관이 참석한다.

당정청은 회의에서 소상공인과 자영업자, 중소기업 등 취약계층을 위한 하위법령 정비 대책을 집중 논의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