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시종 충북지사는 25일 "고강도의 '사회적 거리 두기 운동'에 도민 모두가 적극적으로 앞장서 달라"고 호소했다.

이시종 충북지사 "사회적 거리 두기 운동 적극 동참하자"

이 지사는 이날 '도민께 드리는 호소문'을 발표, "충북의 17만 학생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인해 학교에 가지 못해 울고 있다"며 이렇게 말했다.

그는 "개학(4월 6일)까지 남은 12일간 우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을 확실히 종식해야 한다"며 "개학은 '사회적 거리 두기 운동'의 성패 여부에 달려 있다"고 강조했다.

이 지사는 "일부 지역에서 코로나19가 종식되지 않았다는 이유로 개학을 전국적으로 연기할 수는 없을 것"이라며 "우리의 자녀, 손자·손녀인 사랑하는 학생들이 활짝 웃으며 다시 공부할 수 있도록 나서자"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