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국회 3당 간사협의체, 내년 예산안 합의불발…본회의 차질 전망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여야 3당 간사 협의체'가 10일 내년도 예산안을 놓고 이견을 보이면서 결국 불발됐다.

이날 오전 열리는 국회 본회의 내년도 예산안 및 비쟁점 민생 법안 처리에 차질이 예상된다.

더불어민주당 전해철·자유한국당 이종배·바른미래당 지상욱 의원은 이날 오전 7시 45분께 예산안 심사를 재개했으나 합의에 도달하지 못했다.

전 의원은 회의 직후 "노력을 많이 했는데 합의에 이르지 못했다"면서 "이후 상황에 대해 각 당 원내지도부에 이야기하고 어떻게 할지 논의해서 결정하도록 하겠다"고 했다.

합의에 이르지 못한 이유에 대해서는 "협의했던 내용에 대해 세세하게 이야기하는 것은 적절하지 못하다"면서 "이후 과정은 원내지도부와 의논하고 가능한 한 빨리 이야기 드리겠다"고 강조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