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은 17일 청와대 법무비서관에 김영식 법무법인 지평 변호사(52)를, 중소벤처비서관에 다음커뮤니케이션 대표이사 사장을 지낸 석종훈 중소벤처기업부 창업벤처혁신실장(57)을 각각 임명했다.

아울러 여성가족비서관에 홍승아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 정책운영위원(58), 농해수비서관에 박영범 지역농업네트워크 협동조합연합회 회장(54)을 각각 발탁했다. 이른바 ‘환경부 블랙리스트 의혹’으로 사퇴한 신미숙 균형인사비서관 후임에는 권향엽 더불어민주당 여성국장(51)을 임명했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출범 3년차를 맞아 현장 경험과 전문성을 갖춘 분들을 인선했다”고 설명했다.

박재원 기자 wonderfu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