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X서대전역 인근 교통망으로 주목받는 `목동 모아엘가 그랑데`, 6월 오픈 예정

목동 중심지의 광역 교통망을 품은 `목동 모아엘가 그랑데` 아파트가 6월 오픈을 앞두고 있다.

대전광역시 중구 동서대로 1403번길 49(목동 34-11)에 들어서는 목동 모아엘가 그랑데는 아인근으로 KTX서대전역(호남선), 대전역(경부선), 도시철도 1호선 오룡역, 2호선 트램(예정), 서대전네거리역(예정), 대전IC 등 탄탄한 광역교통망이 형성돼 있어 인근 지역 어디로든 이동이 편리할 것으로 기대된다.

분양시장에서 각광받는 39㎡(임대)/59㎡/62㎡/77㎡/84㎡의 중소형 평형대로 구성되며 엘리베이터 항균 필터, 미세먼지 저감 헤파필터 등의 공기청정시스템을 적용해 환경문제로부터 안심할 수 있는 아파트로서 프리미엄을 높인다.

개발계획에 따른 호재도 예고돼 있다. 선화, 용두 재정비 촉진지구 등 충청광역철도 용두역 2024년(예정), 지하철 2호선 서대전네거리역 2027년(예정) 다수의 개발계획이 가시화됨에 따라 미래가치 상승이 기대된다.

초ㆍ중ㆍ고ㆍ대학교에 이르는 다수의 전통 명문학군이 인접한 학세권 입지이자 대전목동초등학교는 안심 도보 통학이 가능해 어린 자녀를 둔 학부모 세대에 더 큰 호평을 받고 있다.

단지 인근으로 구축된 생활 인프라도 눈여겨볼 만하다. 코스트코, 홈플러스 등 대형마트와 충남대병원, 대전성모병원, 대전선병원 등 병원 시설이 인접해 있어 주거 만족도를 높이는 입지를 갖췄다는 평가다.

거기에 양지근린공원, 서대전공원 등 푸른 자연환경을 조망할 수 있는 숲세권 단지로 산책, 운동 등 여가를 누릴 수 있어 주거 쾌적성까지 높다. 목동 모아엘가 그랑데 분양과 관련된 문의는 대전광역시 서구 동서대로 1040(변동 70-9)에 위치한 모델하우스에서 할 수 있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