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여름 하락장...지금은 헬스케어·리츠 사야할 때"

밈 주식 광풍을 이끈 미 온라인 커뮤니티 사이트 `레딧(Reddit)`이 올 여름 증시 대규모 매도세를 이끌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미 증권사인 BTIG의 줄리안 에마뉴엘(Julian Emanuel) 자산·파생상품 선임전략가는 7일(현지시간) "올 여름 대규모 매도 행렬에 대비해야 한다`고 CNBC와의 인터뷰에서 말했다.

에마뉴엘은 "지난 1월 게임스탑을 필두로 시작된 레딧 주식(밈 주식) 열기가 식었을 때를 기억해야 한다"며 "몇 주 내로 개인들의 차익 실현 물량이 쏟아지며 증시가 크게 휘청거렸다"고 분석했다.

뉴욕 증시에서 게임스탑과 AMC엔터테인먼트 등은 레딧(Reddit) 혹은 밈(Meme) 주식이라고 불린다. 이는 공매도에 반발하는 미국 개인투자자들이 온라인 커뮤니티 `레딧`에서 특정 종목을 집중 매수하면서 탄생했다.

에마뉴엘은 AMC엔터테인먼트를 필두로 시작된 2차 레딧 광풍에 대해 "이번에 닥칠 하락은 더 큰 위험성을 지녔다"고 밝혔다.

특히 그는 연준 정책 결정의 중요한 지표인 미국 근원 개인소비지출(Core PCE)에 대한 우려를 드러냈다.

4월 미국 근원 개인소비지출(Core PCE)은 전년 동기 대비 3.1% 증가한 바 있다.

에마뉴엘은 미국 근원 개인소비지출(Core PCE)가 2%를 넘어설 때마다 해당 기간 월평균 수익률이 1.6% 하락한다고 분석했다.

그는 "우리는 이미 여러 차례 경고 시그널을 받았다"며 "약세장은 강력한 인플레이션 우려와 함께 나타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어 적어도 내년 중반은 돼야 불 마켓(강세장)이 될 것으로 전망했다. 따라서 현재로서는 필수소비재(Consumer Staples), 헬스케어, 리츠(REITs) 같은 `경기 방어주`를 선호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리츠(REITs : Real Estate Investment Trusts)는 부동산 투자신탁으로, 여러 투자가들의 자금을 모아 개인이 투자하기 힘든 빌딩, 호텔 등 고비용 부동산을 매입한 후 이를 운용해 투자자들에게 수익을 되돌려 주는 금융상품을 의미한다.

한편, 에마뉴엘은 "올 여름 S&P500이 3,770까지 떨어질 때가 기회"라며 "이내 저점을 벗어나 연말 4,000까지 올라설 것"이라고 바라봤다.

S&P500지수는 7일(현지시간) 4,226.52에 마감했다. AMC엔터테인먼트는 오늘도 14% 상승해 56달러에 마무리했다.

강다은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