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다행’, 허재X허웅X허훈 출연 예고…`허삼부자` 자연인도 없는 무인도에 갇히다?



`안다행`에 `허삼부자` 허재와 허웅, 허훈이 뜬다.

7일 밤 9시 20분 방송하는 MBC `안싸우면 다행이야`(이하 안다행)에서는 `산수로` 김수로와 `바다재윤` 조재윤의 두 번째 이야기가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특히 `허삼부자` 허재, 허웅, 허훈의 자급자족 라이프 도전 소식이 최초로 공개될 전망이다.

앞서 `황도 청년회장` 안정환의 집들이에 참석 후 황도에 눌러앉을 정도로 섬 라이프에 푹 빠져버렸던 허재. 안정환은 `안다행` 방송 이후 섬을 추천해 달라는 허재의 연락에 이영표와 방문했던 `제임스 아일랜드`를 권했고, `허삼부자`의 섬생활이 시작된다.

안정환은 "제임스 아일랜드는 장어를 먹어야 한다. 장어가 그렇게 맛있는 곳은 처음이었다. 정말 미치는 줄 알았다"며 "허재는 물론 허웅과 허훈이 모두 운동선수니까 스테미너에 좋은 장어가 있는 제임스 아일랜드가 딱일 것 같다"는 `맛집 꿀팁`까지 풀어놓았다.

실제로 `허삼부자`는 `안다행`을 통해 자연인도 없는 `리얼 무인도 살이`에 도전한 것으로 알려져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산과 바다에 먹거리가 가득하지만, 오로지 허삼부자 힘으로 자급자족해야만 하는 험난한 상황이 펼쳐지면서 특별한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라는 귀띔이다.

이 외에도 이날 `안다행`에선 자연산 농어를 비롯해 섬이 주는 풍족한 선물을 획득한 `산수로` 김수로와 `바다재윤` 조재윤의 특별한 저녁 한상이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자연만렙 바다재윤` 조재윤의 활약과 함께 `산수로` 김수로의 허당 매력이 담길 `안다행`은 7일 밤 9시 20분 MBC에서 확인할 수 있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