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계좌이동제` 페이인포로 간편하게, 갈아탈 준비 됐나요?…







30일 계좌이동제가 시행되면서 페이인포를 통해 주거래은행을 옮기는 고객들이 늘고 있다.





이에 은행들은 앞다퉈 파격적인 신상품과 금리우대 및 수수료 인하등 각종 유인책을 내놓으며 ‘고객 잡기’에 발벗고 나섰다.





계좌이동제란 주거래 계좌를 다른 은행으로 옮길 때 기존 계좌에 등록된 여러 자동이체 건을 신규 계좌로 자동으로 연결해 주는 시스템이다. 800조원대의 `머니 무브(Money Move·자금 이동)`를 일으킬 수 있기 때문에 금융권이 긴장할 수 밖에 없는 것.





이번 계좌이동제는 신한은행·KB국민은행·KEB하나은행·우리은행을 비롯한 대형 시중은행과 지방은행, 특수은행 등 모두 16개 은행이 참여한다.





금융결제원의 자동이체통합관리시스템인 `페이인포(www.payinfo.or.kr)`를 통해 계좌를 바꿀 수 있고, 내년 2월부터는 전국 은행지점이나 각 은행 인터넷 사이트에서도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된다.





자동이체통합관리시스템의 가장 큰 효과는 등록된 모든 자동이체 내역을 인터넷으로 한 번에 확인할 수 있다는 것이다.





또한 인터넷을 통해 일괄 조회할 수 있기 때문에 고객이 모르는 자동이체가 잘못 등록되어 있는지, 혹은 서비스가 종료된 자동이체 신청정보가 해지되지 않고 살아있는지를 확인할 수 있어서 금융 사고를 미리 방지할 수 있다.





마지막으로 인터넷을 통해 원하는 새계좌로 변경할 수 있기 때문에 매우 편리하다.





계좌 변경은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가능하며, 조회는 오후 10시까지 할 수 있다.











[금융] `계좌이동제` 페이인포로 간편하게, 갈아탈 준비 됐나요?…


채선아기자 clsrn833@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MVP 이대호, 슬럼프 고백 "하루에 소주 20병 넘게 마셔"
ㆍ한국시리즈 이재용 vs 박용만 응원경쟁도 치열
ㆍ"영어", 하루 30분으로 미국인되는법!
ㆍ유라, 망사 스타킹에 시스루…터질듯한 볼륨감 `아찔`
ㆍ해피투게더 성유리, 스토킹 일화 "핑클 시절 옷 갈아입고 있는데..."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