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중공업은 굴삭기와 지게차 등 각종 중장비 거래를 전문으로 하는 인터넷 사이트(www.hyundai-ce.com)를 개설했다고 13일 발표했다.

이 사이트는 단순 제품구입에서부터 중고장비의 거래,24시간 고장수리 의뢰 등 부대서비스도 제공한다고 밝혔다.

제품을 입체동영상으로 제공하고 방문자가 사이버상에서 직접 시험작동을 해볼 수 있도록 현장감과 제품신뢰도를 높혔다고 설명했다.

현대측은 지금까지는 구매자가 일일이 대리점을 찾아 구매상담을 한 후 견적을 받고 계약 해왔으나 이 사이트를 통할 경우 온라인으로 직접 계약까지 가능하다고 덧붙였다.

< 이심기 기자 sglee@hankyung.com >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