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제주군 애월읍 곽지리출신인 장정언의장(55)은 매사에 신중을
기하며 모나지않게 살아온 의지적 인물이라는 평을 받고 있다.
제주 오현고교와 건국대경영대학원을 수료한 장의장은 세기건설 전무를
거쳐 정한건설을 설립 도내 굴지의 건설업체로 성장시킨 지역 경제인.
장의장은 자유총연맹 제주도지회장.대한건설협회제주도지부장.
상공회의소 부회장직등을 맡고 있다.
부인 김순성씨(55)와 사이에 2남3녀를 두고 있으며 취미는 조깅.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