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들어 특허청의 산업재산권 심사처리 실적이 늘어나고 있다.
21일 특허청에 따르면 지난 7월말 현재 산업재산권 심사처리 실적은
모두 5만4천4백28건으로 작년 동기의 4만3천7백94건에 비해 24.3%가
증가했다.
권리별 심사처리 실적은 특허가 6천7백60건으로 지난해 동기보다
96%가 증가 했고 <>실용신안은 1만2천5백51건으로 47%,<>상표는
2만2천2백84건으로 22.2%가 각각 늘어난 반면 의장은 1만2천8백33건에
그쳐 5.5%가 감소했다.
이같은 심사처리 실적은 연간 심사처리 목표건수 8만8천3백건의
61.6%를 달성한 것으로 전년 동기의 55.7%에 비해 심사가 촉진 되었다.
특허청은 심사처리기간 지연으로 인한 민원인 등의 불편해소를 위해
작년에 심사관련 부서에 고급인력을 중점적으로 배치하는 한편 심사관을
증원하는 등 심사적체 해소를 위한 조치를 취하는 등 조직정비 및
제도개선을 위한 노력을 계속하고 있 다.(끝)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