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은의 전직원이 동원돼 작년 11월15일부터 벌여온 중앙은행 중립성 보장
을 위한 범국민 서명운동이 서명인원 100만명을 돌파한후 13일 끝났다.
한은직원들은 이날 하오 1층 식당에서 총회를 갖고 13일까지의 서명인원이
103만9,799명에 달했다고 밝히고 "불과 2개월만에 서명인원이 100만명을 넘어
선 것은 중앙은행의 중립성 보장이 국민적 합의사항임을 명백히 드러낸 증거"
라고 말했다.
한은직원들은 이날 서명운동을 마치면서 국민이 원하는 한은법개정방향은
<>한은총재의 금융통화위원회 의장겸임과 한은총재임명에 대한 국회동의 <>정
부대표의 금통위 직접참여등 정부의 금융지배의도 철회 한은과 은행감독원의
분리 및 한은에 대한 재무부의 영향력행사 배제등으로 나타났다고 밝히고 한
은법의 조속한 개정을 촉구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