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우성, 코로나19 확진 받아
지난 26일 청룡영화상 참석
관계자들 PCR 검사
청룡영화상 방송화면 캡처

청룡영화상 방송화면 캡처

배우 정우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확진됐다.

정우성 소속사 아티스트컴퍼니 관계자는 30일 "지난 29일 늦은 오후 확진 판정을 받았다"며 "현재 자가격리 중이며 보건 당국 지침을 따르고 있다"고 밝혔다.

정우성은 지난 26일 진행된 청룡영화상에 참석해 영화계 관계자들과 인사를 나눴다. 정우성과 시상자로 함께 무대에 올랐던 이정재는 음성 판정을 받았고, 2021년 고담어워즈 참석을 위해 27일 오전 미국 뉴욕행 비행기를 타 일정을 소화 중이다.

다만 정우성의 확진 판정 소식이 전해진 후 영화계 관계자들은 PCR 검사를 받고 있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