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여름 날씨 석가탄신일…낮 최고 30도 안팎

부처님 오신 날이자 수요일인 19일에도 맑고 더운 초여름 날씨가 이어질 전망이다. 전국이 대체로 맑겠으나 밤부터 차차 흐려지겠다.

19일 기상청에 따르면, 전국 대부분 지역은 서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평년보다 높은 기온이 예상된다. 아침 최저기온은 10~17도, 낮 최고기온은 23~30도로 예보됐다.

낮에는 30도 안팎으로 오르며 덥겠다. 춘천을 비롯해 강릉, 부산, 대구, 광주 등 주요 지역에서 대부분 30도 안팎의 본포를 보이겠다. 낮과 밤의 기온 차가 15도 이상으로 크다보니 건강관리에 주의가 요구된다. 아침에 내륙을 중심으로 가시거리 200m 미만의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 농도는 국내외의 대기오염물질의 영향을 받아 '보통'~'나쁨' 수준을 보일 전망이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 0.5m, 남해 앞바다 0.5~1.0m, 동해 앞바다 0.5~1.0m로 일겠다.

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