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킨케어 브랜드 '오노마' 선보여
▽ PB브랜드…시코르·SSG닷컴서 판매
신세계백화점은 22일 스킨케어 브랜드 '오노마'(onoma)를 출시한다고 21일 밝혔다. 사진=신세계백화점 제공

신세계백화점은 22일 스킨케어 브랜드 '오노마'(onoma)를 출시한다고 21일 밝혔다. 사진=신세계백화점 제공

신세계(250,000 -1.57%)백화점이 스킨케어 브랜드 '오노마'(onoma)를 선보이며 K뷰티 플레이어 명단에 이름을 올린다.

신세계백화점은 22일 자체브랜드(PB) '오노마'를 출시한다고 21일 밝혔다. 여성복 '델라라나', 주얼리브랜드 '아디르' 등에 이은 화장품 PB다.

오노마는 신세계백화점이 직접 준비한 K뷰티 브랜드를 표방하는 스킨케어 브랜드로 피부 고민에 따라 골라 쓸 수 있는 에센스 6종을 대표 상품으로 내세웠다. 신세계백화점이 운영하는 화장품 편집숍 '시코르'와 온라인몰 SSG닷컴에서 판매한다.

브랜드명인 오노마는 그리스어로 이름과 명성을 뜻한다. 신세계가 브랜드와 제품을 기획하고 주문자상표부착생산(OEM)기업 코스맥스가 제조를 맡는다.

시코르를 운영하며 받은 고객의 다양한 피드백을 바탕으로 고객이 원하는 제품을 만드는데 집중했다고 신세계백화점은 전했다. 남성을 포함해 성별이나 연령에 관계 없이 모든 소비자층이 사용할 수 있도록 여름 숲을 연상시키는 시원한 향을 담았다는 설명이다.

김영섭 신세계백화점 상품본부장은 "신세계만의 유통·브랜딩 노하우를 바탕으로 신규 스킨케어 브랜드 오노마를 처음 선보인다"고 말했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