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만희 총회장 2일 긴급 기자회견


이만희 신천지 증거장막성전(신천지 교회) 총회장은 2일 열린 긴급 기자회견에서 "코로나19와 관련해 검사 받으라는 연락을 받고 응했다"고 말했다.

신천지 관계자는 "이만희 총회장은 지난달 29일 글로리아국제병원에서 검사를 받았다"며 "이날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했다.

노정동 한경닷컴 기자 dong2@hankyung.com
영상=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