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 판매 예정
장비 없이 30분 이내 판독
바디텍메드, 코로나19 항원진단키트 수출 허가·유럽 인증 획득

바디텍메드(22,350 -2.19%)는 코로나19 타액(침) 항원진단키트인 ‘Boditech Quick Covid-19 Ag’에 대한 수출 허가 및 유럽 인증(CE)을 획득했다고 18일 밝혔다. 유럽 판매를 시작으로 아시아 중남미 등 주요 지역에 제품 공급을 시작할 예정이다.

이 제품은 타액을 검체로 사용해 장비 없이 30분 이내에 감염 여부를 판독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임상을 통해 확인한 이 제품의 정확도는 민감도 80%와 특이도 100% 수준이다. 민감도는 양성을 양성으로 판단하는 확률, 특이도는 음성을 음성으로 판단하는 확률을 의미한다.

바디텍메드는 유럽 기업들과 제조자개발생산(ODM) 방식의 공급을 논의하고 있다. 아시아와 남미 국가들도 관심이 높다고 했다.

바디텍메드 관계자는 “검체 채취의 편의성 덕에 주요 지역에서 상당한 관심을 가지고 있다”며 “기존에 공급해오던 항원진단키트와 더불어 하반기 성장을 주도할 것으로 전망한다”고 말했다.

박인혁 기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