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인·학생 지친 뇌 위한 JW중외제약 '뉴먼트프리미엄B'

육체피로, 신경피로, 체력저하, 구내염 등은 직장인이 자주 호소하는 증상이다. 하지만 직장인 상당수는 만성피로를 참고 일하는 게 현실이다. 직장인 10명 중 8명꼴로 앓고 있는 만성피로는 권태·무기력감은 물론 수면장애, 두통, 소화불량 등을 동반해 회사 생활에 지장을 주기도 한다.

만성피로를 해결하기 위해 현대인에게 가장 필요한 것이 비타민이다. 만성피로는 비타민B1이 부족해지면 나타나는 대표 증상이다. ‘티아민’으로 불리는 비타민B1은 신경과 근육 활동에 필수적이며 에너지 대사와 핵산 합성에 관여하는 물질이다. 핵산은 신진대사 촉진, 치매 예방, 간 기능 향상에 기여하므로 이를 합성하는 데 필요한 비타민B1은 비타민B군 물질 가운데 가장 중요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비타민B1이 체내에 빠르게 공급될 수 있도록 하는 대표적인 활성형 비타민 B1 성분 두 가지가 ‘푸르설티아민’과 ‘벤포티아민’이다.

JW중외제약의 ‘뉴먼트프리미엄B’는 푸르설티아민과 벤포티아민을 한데 갖춘 제품이다. 푸르설티아민은 혈뇌장벽(BBB)을 통과해 뇌신경에 비타민B1을 전달해주는 역할을 한다. 수시로 스트레스를 호소하는 수험생이나 잦은 회식에 지친 직장인은 푸르설티아민 섭취를 통해 비타민B1이 뇌에 빠르게 공급되도록 할 수 있다.

벤포티아민은 비타민B1의 신체 흡수를 촉진하고 비타민B1이 체내에서 오랜 시간 효과를 낼 수 있도록 한다.

이주현 기자 deep@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