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콘루프, 풀스택, 엠프티코퍼레이션 등 3사 서울블록체인지원센터와 협약 체결
사진=아이콘루프

사진=아이콘루프

블록체인 기업 ㈜아이콘루프(ICONLOOP, 대표 김종협)가 자사 탈중앙화 신원증명(DID) 플랫폼을 기반으로 서울블록체인지원센터의 'DID 방문객 관리 시스템' 공동 개발에 나선다고 16일 밝혔다.

아이콘루프는 DID 블록체인 기업 풀스택, 엠프티코퍼레이션 및 서울블록체인지원센터와 '블록체인 연동형 방문객 관리 시스템 공동 개발 협약'을 지난 15일 체결했다.

아이콘루프 및 3사는 내년 1월 서울블록체인지원센터 8층 안내데스크에 QR코드 인증 방식의 DID 방문 관리 시스템을 공동 개발해 설치할 예정이다.

DID 방문 관리 시스템은 서울블록체인지원센터의 외부 방문객 데이터를 암호화해 블록체인상에 기록 및 관리한다. 블록체인으로 위변조 여부를 검증하며, 방문객은 스스로 자신의 정보를 휴대폰에 보관하고 관리해 개인의 신원정보를 안전하게 제출할 수 있다.

아이콘루프 관계자는 "본 시스템 도입을 통해 코로나19 확산 방지는 물론, 센터 입주사들의 보안 강화를 위한 출입 기록 관리의 효율성 및 투명성 또한 대폭 증대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김종협 아이콘루프 대표는 "다수 블록체인 스타트업이 입주해 있는 서울블록체인지원센터의 DID 방문 관리 시스템을 공동 개발할 수 있게 되어 소회가 남다르다"며 "앞으로도 더욱 다양한 분야에 DID 플랫폼 및 기술이 활용돼 의미 있는 결과를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 말했다.

여이레 한경닷컴 인턴기자 ihr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