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플루언서 플랫폼 '핫트' 운영사 소셜빈, 9개 직군 채용

인플루언서 커머스 플랫폼 ‘핫트’를 운영하는 스타트업 소셜빈이 마케터, 상품기획자, 서비스기획자, 커머스PD, 플랫폼 운영 등 총 9개 직군에서 채용을 실시한다고 19일 발표했다.

소셜빈은 올 한 해만 정보기술(IT)개발, 경영기획, 영업 등 전 부문에 걸쳐 76명의 인력을 채용했다. 임직원 수는 두 배 이상으로 늘었다.

소셜빈은 지난 8월 핫트 정식 서비스 출시 이후 월 평균 방문자가 70만 명을 넘어서는 등 가파르게 성장하고 있다. 니몸내몸, 나토나 등 신규 브랜드 론칭과 함께 매출 성장세가 이어지면서 인력을 지속적으로 채용한다는 계획이다.

최희진 소셜빈 본부장은 “회사가 지향하는 빠르고 강한 조직을 만들기 위해 목표 중심적이며 자기주도적으로 일할 수 있는 인재를 찾고 있다”고 말했다.

최한종 기자 onebel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