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일게이트의 자회사 스마일게이트RPG는 PC용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로스트아크’가 일본에서 서비스한 지 약 2주 만에 현지 게임 전문 사이트의 인기 1위에 올랐다고 12일 발표했다. ‘온라인 게이머’에서는 온라인 게임 인기순위 1위, ‘포게이머’에서는 주목 타이틀 순위 1위를 차지했다.

로스트아크는 PC 온라인 게임의 불모지인 일본에서 사전 예약에 10만 명 이상이 몰리며 기대를 모았다. 지난달 23일 출시 당일에는 일본 트위터 전체 트렌드 순위 5위에 올랐다.

스마일게이트는 지속적인 모니터링과 업데이트를 통해 일본 이용자들의 요구를 반영한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다. 지원길 스마일게이트RPG 대표는 “로스트아크가 서비스되는 모든 지역에서 최고의 게임 경험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구민기 기자 koo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