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릭스미스(80,300 -2.43%)의 미국 자회사 제노피스는 글로벌 바이오기업 진스크립트와 플라스미드 DNA 생산·판매를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이 협약을 통해 제노피스는 진스크립트의 글로벌 유통망을 통해 의약품 제조품질관리기준(GMP)을 충족하는 플라스미드 DNA를 전 세계에 공급할 수 있게 됐다. 김 폴 제노피스 최고전략책임자(CSO)는 "양사가 의약용 플라스미드 DNA의 CMO 분야에서 세계적 강자로 떠오를 것"이라고 말했다.

제노피스는 올 상반기부터 CMO 사업을 위한 제품 생산을 시작한다. 하반기에는 소규모 생산라인 2개를 새로 구축한다.

진스크립트는 연구용 시료, 의약용 항체, 유전자세포치료제 등 위탁생산(CMO) 서비스를 주요 사업으로 하는 미국 바이오기업이다. 시가총액은 약 4조5000억원이다.

임유 기자 freeu@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