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희 대표(왼쪽), 김경수 대표

김정희 대표(왼쪽), 김경수 대표

화장품 연구개발·생산 전문기업인 코스맥스그룹은 2일 계열사 대표 인사를 했다. 코스맥스바이오는 건강기능식품과 제약사업을 강화하기 위해 부문별 대표 체제로 변경했다.

김지형 대표(사장)는 제약사업을 전담하고 신규 선임된 김경수 대표(부사장)는 건강기능식품사업을 총괄한다. 특수용기 제조 계열사인 쓰리애플즈코스메틱스 대표에는 코스맥스바이오 경영부문을 총괄하던 김정희 부사장을 선임했다.

전예진 기자 ac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