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언 샷서 뛰어난 스핀양
퍼트 때는 라인 정렬 쉽게
볼빅, 비거리 향상 신제품 골프공 'VS4'

볼빅이 2022년형 신제품 골프공 VS4를 출시했다. 최상의 비거리, 완벽한 스핀, 쉬운 퍼팅 등 골퍼들이 골프공에 기대하는 세 가지 요소를 모두 갖췄다는 것이 볼빅 측 설명이다.

VS4에는 볼빅만의 ‘브이-포커스 라인(5선)’이 디자인돼 있다. 볼빅은 이 제품과 함께 골프공의 5선 라인과 나란히 둘 수 있는 스티커를 제공한다. 이를 클럽에 붙이면 드라이버 샷에서는 정확한 에이밍을, 퍼트 때에는 라인 정렬을 쉽게 할 수 있다. 또 중앙의 서클(O) 포인트에 시선을 집중하면 티샷 때 머리가 들리는 현상도 막을 수 있다.

아이언 샷에서는 뛰어난 스핀양을 자랑한다. 비결은 2중 커버 구조에 있다. 가운데 ‘이너커버(맨틀)’에는 신소재인 고탄성 엘라스토머를 활용해 ‘브이-엘라스탄 맨틀층’을 구축했다. 맨틀의 바깥 부분에는 ‘뉴 지르코니아 하이브리드 커버’를 입혔다. 볼빅 관계자는 “공 내부의 부드러운 고탄성 맨틀층인 이너커버가 쉽게 찌그러지면서 아이언 클럽 페이스면의 그루브(U자형 홈)와 공의 접촉 시간을 늘려 자연스럽게 ‘롱스핀’을 만들어낸다”고 설명했다. 공에 걸리는 회전수(RPM)가 기존 제품보다 월등히 뛰어나 공이 적정한 포물선을 그리고, 그린에 떨어지면 브레이크가 걸린 것처럼 멀리 굴러가지 않는다.

비거리도 개선됐다. 골프공의 코어는 직진성과 비행능력을 좌우한다. 드라이버 샷의 임팩트 때 충격에서 발생하는 탄성에너지를 손실 없이 최대한 빠르게 반발에너지로 전환하는 것이 핵심이다. VS4에서는 볼빅의 ‘뉴 ALX 파워 듀얼코어’가 이 같은 역할을 맡는다. 최상급 고탄성 이너코어와 나노 비스무스의 소프트한 아우터코어로 구성된 2중 코어는 임팩트 시 강인한 중심코어로 스핀의 축을 맡아 직진 비행과 폭발적인 비거리를 실현한다. 아이언 샷 때는 뛰어난 밀착감으로 높은 스핀양을 이끌어내지만, 드라이버 샷 때는 낮은 스핀을 제공한다.

조수영 기자 delinew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