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ditor's Pick
'채굴 3위' 러시아 중앙은행, 암호화폐 금지 제안 [한경 코알라]

1월 21일 한국경제신문의 암호화폐 투자 뉴스레터 '코알라'에 실린 기사입니다. 주 5회, 매일 아침 발행하는 코알라를 받아보세요!
무료 구독신청 hankyung.com/newsletter


러시아 중앙은행이 20일(현지시간) 보고서에서 암호화폐 채굴·사용을 전면 금지하는 방안을 제안했습니다. 러시아는 미국과 카자흐스탄에 이어 세계 3위 비트코인 채굴국입니다. 만약 이 제안이 받아들여진다면 코인시장에 큰 파장이 예상됩니다. 러시아 중앙은행은 암호화폐가 '피라미드 사기'와 비슷하고, 금융 안정과 통화 주권을 위협한다고 주장했습니다. 과거 러시아 정부도 암호화폐가 돈세탁이나 테러자금에 악용될 수 있다며 부정적 시각을 드러낸 바 있는데요. 2020년 법적 지위를 부여하긴 했지만 결제수단으로는 인정하지 않고 있습니다. 지난달에는 뮤추얼펀드의 가상자산 투자를 금지했습니다. 다만 정치권에서 전면 금지에 반대하는 목소리도 있어 향후 전개를 지켜봐야 할듯 합니다. 러시아 국민들의 암호화폐 거래 규모는 연간 50억 달러(약 6조 원)로 추정됩니다.

임현우 기자 tardi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