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도 돈 많이 벌고 싶다"…현대차증권, 분기보고서 정정신고 제출

"나도 돈 많이 벌고 싶다", "공시업무 지겨워" 등 장난스러운 문구가 숨겨졌던 현대차증권(13,850 -2.12%)의 분기보고서가 수정됐다.

26일 현대차증권에 따르면 2019년 3분기 분기보고서와 2019년 사업보고서에 대해 공시서류 정정 신고를 제출했다.

2019년 11월 14일 제출된 2019년 3분기 분기 보고서에는 흰색 글씨로 "나도 돈 많이 벌고 싶다" ,"공시업무 지겨워" ,"현대차증권 화이팅!!!" 등의 문구가 담겼다.

2020년 3월 30일 제출된 2019년 사업보고서에는 "공시업무 지겨워"라는 문구가 재차 담겼다.

현대차증권은 정정 신고에서 '단순기재오류'라고 설명하며 해당 문구를 삭제했다.

해당 문구는 흰색으로 작성돼 보이지 않지만 마우스로 드래그하면 숨겨진 문장이 나타난다.

이 보고서는 공시 담당 직원의 장난으로 추정되는 문구가 삽입된 것이 뒤늦게 알려지면서 최근 화제가 된 바 있다.

차은지 한경닷컴 기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