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투자는 개인신용평가회사 코리아크레딧뷰로(KCB)와 마이데이터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신한금융투자와 KCB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빅데이터 분석을 통한 차별화된 마이데이터 서비스를 발굴하기 위한 상호 협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신한금융투자는 고객의 금융투자 거래 데이터와 신용점수와의 상관 관계 분석을 진행하고 이를 기반으로 고객의 신용점수를 관리하는 금융 서비스를 내놓을 예정이다.

옥형석 신한금융투자 디지털사업본부장은 "올해 마이데이터 사업 진출을 위해 빅데이터 역량을 높이고 맞춤형 자산관리 보고서 제공, 신용도 개선 관리 등 고객들을 만족시킬 수 있는 다양한 서비스를 발굴해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송렬 한경닷컴 기자 yisr0203@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