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한국거래소가 5일 오전 디도스 공격을 받았다. 이 때문에 기업 공시가 늦게 올라오는 등 차질이 생겼다.

디도스 공격을 받은 사이트는 한국거래소 공시사이트다. 이날 10시 35분까지 접속이 지연됐다. 올라가기로 예정돼있던 기업 공시 정보가 30분 가까이 늦어지기도 했다.

한국거래소 관계자는 “디도스 공격을 받은 것으로 추정되며 현재 거래소 IT팀에서 확인 중”이라며 “10시 35분부터는 홈페이지가 정상화됐다”고 밝혔다.

거래소 홈페이지가 디도스 공격을 받은 것은 2017년 6월, 올해 8월에 이어 세 번째다.

최예린 기자 rambuta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