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 민효린 /사진=인스타그램

태양 민효린 /사진=인스타그램

빅뱅 태양과 배우 민효린이 득남했다.

태양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6일 "태양이 최근 아들을 낳았다"고 밝혔다. 이로써 태양과 민효린은 결혼 3년 만에 부모가 됐다.

태양과 민효린은 2014년 '새벽 한 시' 뮤직비디오를 통해 인연을 맺었으며 2015년 열애를 공식 인정했다. 2018년 2월 영종도 파라다이스시티에서 결혼식을 올린 후 3년 만에 세 가족이 됐다.

두 사람은 용산구 한남동에 위치한 고급 아파트 '파르크 한남'에 거주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