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민호, 내달 솔로 앨범으로 컴백…그림 등 콘셉트 전시 개최

다음 달 솔로 정규 앨범으로 돌아오는 그룹 위너의 멤버 송민호가 팬들을 위한 특별한 전시를 연다.

27일 YG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송민호는 12월 1일부터 6일까지 서울 마포구 YG 신사옥 앞 '더 세임' 카페 건물에서 콘셉트 전시 '리슨 투 피시즈'(LISTEN TO PIECES)를 연다.

송민호의 솔로 정규 3집 앨범 '투 인피니티.'(TO INFINITY.)의 콘셉트를 공감각적으로 표현한 복합 전시다.

전시에서는 신곡에서 얻은 영감으로 완성한 그림과 음원 일부분을 앨범 발매 전에 미리 감상할 수 있다.

그간 공개되지 않은 사진과 아트워크 등을 다양하게 만날 수 있다.

YG 측은 "프로듀서이자 뮤지션인 송민호뿐 아니라 작가 오님(Ohnim)으로도 활동하고 있는 그의 독창적인 시선과 순수한 예술적 감성을 보다 가까이 느낄 수 있는 기회"라고 설명했다.

전시회 사전 예약은 이달 29일 오후부터 네이버에서 할 수 있다.

YG 측은 "직접 방문이 어려운 팬들은 추후 계획된 온라인 전시를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송민호의 솔로 정규 3집 앨범은 12월 7일 오후 6시 각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표된다.

송민호가 디자인 작업에 참여한 CD 등 피지컬 음반은 14일 출시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