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빈, 커즈나인엔터와 전속계약
"준수한 외모에 연기력까지 고루 갖춰"
스크린과 브라운관 넘나들며 활약 예고
박지빈 전속계약 / 사진 = 한경DB

박지빈 전속계약 / 사진 = 한경DB

배우 박지빈이 커즈나인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커즈나인엔터테인먼트는 6일 "'정변의 아이콘'이라 불리는 배우 박지빈이 커즈나인엔터테인먼트의 새로운 식구가 됐다"고 밝혔다.

이어 "박지빈은 준수한 외모에 연기력까지 고루 갖춘 배우"라며 "다양한 장르의 작품 출연을 통해 박지빈 본인이 가진 색을 최대한으로 뽐낼 수 있도록 전폭 지원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박지빈은 2001년 뮤지컬 '토미'를 시작으로 배우로서 첫발을 디뎠다. 영화 '다시, 봄', '안녕, 형아'를 비롯해 드라마 '매직키드 마수리', '이산', '꽃보다 남자', '선덕여왕', '메이퀸', '돈의 화신' 등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들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왔다.

이후 군백기를 깨고 안방극장에 컴백한 박지빈은 드라마 '배드파파'에서 '정찬중' 역을 맡아 데뷔 17년 만에 처음으로 악역을 맡으며 연기 변신을 꾀했다.

커즈나인엔터테인먼트에는 데니안, 서희선, 신혜지, 이재우, 이주현, 이병진 등이 소속돼 있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