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아온 제주댁' 한지혜 '편스토랑' 출연
평소와 달라진 자태로 인사, 팔불출 엄마 면모
'편스토랑' 한지혜 / 사진 = KBS 제공

'편스토랑' 한지혜 / 사진 = KBS 제공

배우 한지혜가 뱃속 2세인 방갑이와 만난 기적 같은 이야기를 공개한다.

오는 23일 방송되는 KBS 2TV '편스토랑'에는 돌아온 제주댁 한지혜의 이야기를 전한다.

한지혜는 지난해 ‘편스토랑’에서 제주도의 다양한 식재료 등을 이용한 요리를 선보이며 화제를 모았고, 러블리한 해피 바이러스 매력으로 많은 사랑을 받은 바 있다.

한지혜의 스튜디오 등장에 '편스토랑' 식구들의 박수가 쏟아졌다. 한지혜는 결혼 10년 만에 임신하며 평소와 달라진 자태로 입장해 눈길을 끌었다.

한지혜는 "태명은 반갑다는 의미로 '방갑이'"라고 뱃속 아이를 소개하며 "좋은 소식을 좋은 프로그램에서 전하고 싶었다"고 전했다.

한지혜는 방갑이의 초음파 사진을 공개하며 "다리가 길더라. 절 닮은 것 같다"고 팔불출 엄마의 면모를 보였다는 후문이다.

'편스토랑'은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40분 방송된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