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멋진녀석들이 19일 오후 서울 삼성동 슈피겐홀에서 열린 스페셜 앨범 '어게인(AGAIN)'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질문에 답하고 있다.

이날 멋진녀석들 의연은 코로나19라는 힘겨운 시기에 컴백하게 된 소감을 말하면서 눈물을 보이기도 했다.

그는 "멤버들과 '해체하고 사회에 나가서 안정적인 직장을 찾자'는 이야기도 했다. 우리가 지금까지 걸어온 길이 맞는 길이었는지 등에 대한 많은 이야기를 했던 시간이었다"며 "도전을 포기하는 것에 대한 두려움으로 오랜 시간을 보냈고, 상의 끝에 '유종의 미를 거두자'는 의견이 모아졌다"고 답했다.

멋진녀석들 활찬은 이번 활동에서 이루고 싶은 목표에 대한 질문에 "타이틀곡 'Touch By Touch'를 들으시는 모든 분들이 코로나19 이전의 행복함을 일깨웠으면 좋겠다"고 답했다. 이어 "멋진녀석들을 알게 되고 응원해주시면 그걸로 만족할 것 같다"고 덧붙였다.
HK영상|"해체 고민 겪어…" 멋진녀석들이 전하는 희망의 메세지

유채영 한경닷컴 기자 ycycy@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