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걸·크래비티·위아이, 엔씨 '유니버스' 합류

엔씨소프트 자회사 클렙은 K팝 플랫폼 '유니버스'에 걸그룹 오마이걸과 보이그룹 크래비티, 위아이가 합류한다고 2일 밝혔다.

클렙은 "추후 세 팀은 유니버스 내 아티스트와 팬들의 공간인 '플래닛'을 통해 독점 콘텐츠를 순차적으로 공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오리지널 콘텐츠가 매일 업데이트 되는 '미디어', 팬과 아티스트가 일상을 공유하는 'FNS', 아티스트를 캐릭터로 만드는 '스튜디오' 등이다.

유니버스는 엔씨소프트가 온·오프라인 팬덤 활동을 모바일에서 즐길 수 있도록 만든 플랫폼이다.

현재 강다니엘, 더보이즈, 몬스타엑스, 아이즈원,(여자)아이들, 에이티즈, 우주소녀 등 총 11팀이 이곳에서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