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지유(심민) 결혼 소식 직접 알려
"평생 함께 웃고 싶은 사람 생겨"
심민 결혼 / 사진 = SNS

심민 결혼 / 사진 = SNS

배우 심지유(본명 심민)가 결혼하게 됐다.

16일 심지유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좋은 소식 있어서 살짝꿍 알려드립니다. 평생 함께 웃고픈 사람이 생겼어요. 다가오는 모든 계절이 기대되는 사람과 결혼을 하려합니다"라고 밝혔다.

그는 "서로에게 존중하는 마음으로 사랑하는 마음으로 엄마 아빠께 두 배로 잘하고자 하는데 축하해주실 거죠?"라며 "다들 뜻밖인데라고 하시던데 저도 시집가요 여러분~ 잘살겠습니다. 축하해주세요"라고 덧붙였다.
심민 결혼 / 사진 = SNS

심민 결혼 / 사진 = SNS

이와 더불어 웨딩화보를 통해 예비 신랑의 모습을 공개했다. 화보 속 두 사람은 서로를 애정 가득한 눈빛으로 바라보고 있다.

심지유의 피앙세는 회사원으로, 두 사람은 오는 3월 웨딩마치를 울린다.

한편 심지유는 2003년 엠넷 슈퍼 VJ모델 선발대회를 통해 연예계에 데뷔했다. '아름다운 나의 신부', '자백' 등에 출연하며 연기자로 활동했다. 지난해 MBC '나혼자 산다'에 서지혜의 '친한 언니'로 등장해 화제에 오르기도 했다.
▼ 이하 심지유 SNS 글
새해복많이받고계시죠?

좋은소식있어서 살짝꿍 알려드립니다.

평생 함께 웃고픈 사람이 생겼어요

다가오는 모든 계절이 기대되는

사람과 결혼을하려합니다.

서로에게 존중하는마음으로

사랑하는 마음으로

엄마 아빠께 두배로 잘하고자하는데

축하해주실꺼죠?

만두 피드옆 결혼발표라니.

연휴지난직후니깐 이해해주세요~

써프라이즈~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