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J 철구, 故 박지선 모독 논란
동료 외모 평가하며 "박지선은 XX세요"
BJ 철구 "박지선은 XX세요" 고인 모독 논란

BJ 철구가 故(고) 박지선 모독 논란에 휩싸였다.

지난 3일 철구는 자신의 아프리카TV 채널에서 BJ 애교용과 생방송을 진행했다.

애교용이 BJ 철구에게 "홍록기 같다"고 외모 평가를 하자, 철구는 "XX세요. 박지선은 XX세요"라고 했다.

이후 BJ 철구는 "자꾸 홍록기 닮았다고 하니까 휩쓸리지 않나"라고 말을 이어갔다. 시청자들이 "고 박지선을 언급한거냐"고 채팅으로 지적하자 철구는 "예? 예? 박지선 말한 거 아닌데요"라고 당혹감을 드러냈다.

BJ 철구는 "제가 너무 생각없이 말한 것 같다"면서 "박미선을 이야기하려고 한건데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하지만 그동안 다양한 논란으로 물의를 일으킨 BJ철구에게 비난이 쏟아졌다.

네티즌들은 "아무리 개그맨이라 하더라도 사후에 희화화 되는 것에 복잡한 감정이 느껴진다", "박미선이라고 하려 했다고? 박지성이라고 우겼으면 차라리 이해가 간다", "이제 박미선에게 사과해야 한다", "방송 계속 할거면 경각심을 가지고 해야 한다. 사과하면 고인 모독한 게 사라지느냐"라고 비판했다.

앞서 BJ 철구는 군 복무 중 필리핀 원정 도박 의혹이 불거져 논란의 중심에 섰다. 뿐만 아니라 아내 외질혜에게 폭언하는 모습이 방송을 통해 공개돼 지탄 받기도 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