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함연지, 남편과 다정한 신혼일상 공개
매니저 "평소 애교 많은데 남편 옆에선 더…"
'전참시' 함연지 /사진=MBC 제공

'전참시' 함연지 /사진=MBC 제공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 함연지가 달달한 신혼생활을 공개한다.

오는 17일 방송되는 MBC '전참시'에서는 라면집 딸이자 뮤지컬 배우인 함연지의 특별한 일상이 전파를 탄다.

앞선 녹화 당시 함연지는 남편과의 꿀 떨어지는 결혼생활을 만끽했다. 아침에 눈뜨자마자 커플 스트레칭을 하는가 하면, 남편 옆에 꼭 붙어 애정을 과시하기도 했다.

무엇보다 함연지의 애교가 스튜디오를 뒤집어놨다고. 함연지의 애교에 남편 역시 입꼬리가 내려올 틈이 없었다고 전해진다. 함연지 매니저는 "연지님은 평소에도 애교가 많지만 남편분과 있을 땐 세상 러블리하다"고 제보해 궁금증을 더헸다.

또 함연지 부부는 알콩달콩 아침상을 함께 차리며 달달한 분위기를 이어갔다. 아내에게 늘 미소로 응답하는 남편과 함연지의 살림꾼 면모가 훈훈함을 자아냈다는 후문. 이날 깜짝 등장한 스페셜 매니저는 "미래의 내 아내는 이 영상을 안 봤으면 좋겠다"며 함연지 남편의 다정다감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하지만 24시간 핑크빛 모드인 결혼생활에도 부부싸움은 있었다고. 함연지는 남편과의 부부싸움에 대해 깜짝 고백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함연지가 밝힌 반전 스토리는 무엇일지 이목이 집중된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