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효리, 비 팬클럽으로부터 받은 손편지 공개
비 팬클럽 "최고의 파트너 되어줘서 감사"
"막내 비룡 구박 시 은근히 대리만족 느껴"
이효리, 비 팬클럽으로부터 받은 손편지 공개 /사진=SNS

이효리, 비 팬클럽으로부터 받은 손편지 공개 /사진=SNS

그룹 싹쓰리로 활동 중인 가수 이효리가 비의 팬클럽에게 받은 손편지를 공개했다.

이효리는 31일 자신의 SNS에 "Thanks to 'world cloud'"라는 글과 함께 비의 팬클럽으로부터 받은 편지를 게재했다.

비의 글로벌 팬클럽인 'world cloud'는 싹쓰리에서 비(비룡)와 함께 린다G로 활동 중인 이효리에게 "우리 막내 비룡 무대 위, 아래 어디에서나 최고의 파트너가 되어주셔서 감사드린다. 막내 비룡 구박 시 은근히 대리만족을 느낀다"고 적어 웃음을 유발했다.

이어 "효리 언니밖에 그렇게 해줄 사람 없다. 언니의 구박, '꼴 보기 싫다'는 말 속에 싹트는 비룡의 인기"라면서 "힘든 시기에 월드 곳곳에 웃음을 선사해준 린다 언니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덕분에 올 여름은 행복하다"고 덧붙였다.
'놀면 뭐하니' 싹쓰리 /사진=MBC 제공

'놀면 뭐하니' 싹쓰리 /사진=MBC 제공

현재 유재석과 이효리, 비는 MBC '놀면 뭐하니?'를 통해 결성된 프로젝트 혼성 그룹 싹쓰리 멤버로 활동 중이다. 이들은 신곡 '다시 여기 바닷가'로 음원차트 정상에 오르는가 하면, MBC '쇼! 음악중심', Mnet '엠카운트다운' 등 음악방송에도 출연하며 활약하고 있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