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중라이브' 첫 방송 최수종 출연
'연중라이브' 최수종 / 사진 = '연중라이브'

'연중라이브' 최수종 / 사진 = '연중라이브'

새 단장을 마치고 돌아온 '연중라이브'에서 최수종이 '유독 왕 역할을 하는 이유'에 대해 설명하며 너스레를 떨었다.

지난 3일 오후 처음 방송된 KBS 2TV '연중라이브'는 지난 2019년 11월 29일 종영한 '연예가중계'의 새로운 이름으로 대한민국의 대중문화를 이끌어가는 수많은 스타들과 예술인들을 만나보는 프로그램이다.

이날 '연중라이브'에서는 새로운 인터뷰 '기억의 방'을 선보였다. 첫 게스트는 KBS의 공무원으로 불리는 배우 최수종이었다. 인터뷰를 진행한 '국민 인터뷰어' 김태진은 최수종에게 "유독 왕 역할을 많이 하는 이유가 뭐냐"라고 물었다. 이에 최수종은 "잘나서?"라고 대답하며 자기애를 듬뿍 보여 폭소를 자아냈다.
'연중라이브' 최수종 / 사진 = '연중라이브'

'연중라이브' 최수종 / 사진 = '연중라이브'

이어서 김태진은 "최수종 씨는 대한민국 남자들의 공공의 적이라고 불린다. 하희라 씨와의 결혼 전 비밀 연애 일화가 있는가"라고 물었다.

최수종은 "사실 비밀연애다운 연애도 못 했다"고 의외의 발언을 했다. 이어 "연애는 오직 촬영장에서 했다. 상대역할을 하면 하희라 씨를 만날 수 있었기 때문에 적극 추천했다"며 적극적이었던 자신의 연애 시절을 회상했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