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 오리지널 '오징어 게임'
이정재, 박해수 이어 허성태, 위하준, 김주령, 정호연
믿고 보는 배우들, '오징어게임' 관심 UP
허성태, 위하준, 김주령, 정호연/사진=한아름컴퍼니, 에스팀엔터테인먼트, 배우를 품다, 사람엔터테인먼트

허성태, 위하준, 김주령, 정호연/사진=한아름컴퍼니, 에스팀엔터테인먼트, 배우를 품다, 사람엔터테인먼트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게임'이 배우 이정재, 박해수에 이어 허성태, 위하준, 김주령, 정호연의 출연을 확정 지었다.

'오징어게임' 측은 17일 허성태, 위하준, 김주령, 정호연의 출연 소식을 알렸다.

'오징어 게임'은 456억 원의 상금이 걸린 의문의 서바이벌 게임에 참가한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은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다.

영화 '밀정', '범죄도시', '말모이', '블랙머니'와 드라마 '사이코패스 다이어리' 등 다양한 작품에서 명불허전 씬스틸러로 인상적인 활약을 보여주고 있는 허성태는 조폭 덕수로 분한다. 허성태가 연기하게 될 덕수는 살아남기 위해서라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인물로 극 중 인물들 사이의 대립을 더욱 고조시킬 예정이다.

영화 '곤지암'과 '걸캅스'를 통해 가능성과 연기력을 인정받고, 드라마 '로맨스는 별책부록'에서 다채로운 매력을 보여온 위하준은 형사 준호로 분한다. 준호는 정체를 숨기고 서바이벌 게임 현장에 잠입해 그 뒤에 감추어진 비밀을 하나씩 밝혀 나가게 되는 역할로 극에 긴장감을 더한다.

'SKY캐슬', '미스터션샤인'에 이어 최근 '화양연화', '바람과 구름과 비'까지 다양한 작품에서 전방위 활약을 펼치고 있는 김주령은 억세고 악착같은 성격의 미녀 역을 맡아 생존을 위해서라면 반칙도 서슴지 않고 팀도 가리지 않는 강렬한 캐릭터를 선보일 예정이다.

세계적인 톱모델로 국내외 패션쇼 및 광고 분야에서 종횡무진 활약하고 있는 정호연은 '오징어게임'을 통해 배우로서 본격적인 행보를 알린다. 정호연이 분하는 새벽은 가족을 위해 큰돈을 필요로 하는 절박한 상황의 새터민 역할이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