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트롯' 유닛 결성 전망
강태관 측 "긍정 검토 중"
'미스터트롯' 강태관 /사진=TV조선 제공

'미스터트롯' 강태관 /사진=TV조선 제공

가수 강태관을 포함한 '미스터트롯' 출연자들로 구성된 유닛 그룹이 결성될 전망이다.

강태관의 소속사 넥스타엔터테인먼트 측은 7일 한경닷컴에 '미스터트롯' 출연자들로 된 그룹 결성과 관련해 "긍정 검토 중이다"라고 밝혔다.

앞서 이날 한 매체는 TV조선 '미스터트롯' 출연자들로 구성된 트로트 그룹이 만들어진다면서 강태관을 포함한 4인조 팀이 될 것이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해당 그룹은 조영수 작곡가의 곡으로 활동한다. 현재 팀명이나 구체적인 활동 계획을 짜는 단계인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조영수 작곡가는 강태관을 넥스타엔터테인먼트로 영입한 바 있다. 당시 그는 "풍부한 잠재력과 높은 성장 가능성을 눈여겨 봤다"면서 "첫 음반 작업에 이미 돌입한 상태다"고 밝혔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