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곡in가요]

원어스, 첫 싱글 앨범 'IN ITS TIME' 공개
'US' 3부작 시리즈 이후 성장한 멤버들
타이틀곡 '쉽게 쓰여진 노래'
이상호 작곡, 다채로운 구성 인상적
원어스, 노래부터 퍼포먼스까지 다 잡았다
원어스 '쉽게 쓰여진 노래' /사진=뮤직비디오 화면 캡처

원어스 '쉽게 쓰여진 노래' /사진=뮤직비디오 화면 캡처

그룹 원어스가 'US' 3부작을 끝내고 첫 싱글 앨범 'IN ITS TIME'으로 새로운 출발을 알렸다.

원어스는 24일 오후 6시 첫 번째 싱글앨범 'IN ITS TIME'을 발표했다. 이번 앨범에는 타이틀곡 '쉽게 쓰여진 노래'와 수록곡 '꼭꼭 숨어라' 두 곡이 담겼다.

앨범의 주제는 'Everything is beautiful in its time'으로 봄, 탄생, 성장, 깨어남, 계절의 시작 등 만물이 아름다운 때를 만났음을 의미한다. 원어스의 현 단계와도 잘 맞물리는 주제다. 지난해 1월 데뷔한 원어스는 총 3장의 미니앨범을 통해 'US' 시리즈 3부작을 선보였다.

'LIGHT US'를 시작으로 'RAISE US'를 거쳐 'FLY WITH US'까지 세 장의 앨범을 통해 빛, 시간, 공간에 대해 노래하며 콘셉트돌로서 독창적인 아이덴티티를 만들어냈다. 1집 타이틀곡 '발키리', 2집 '태양이 떨어진다', 3집 '가자'까지 연쇄적으로 이어지는 메시지는 '태양의 빛이 지구의 시간을 지나 달의 공간으로 비상하여 가는 과정'을 그려냈다. 그 안에서 원어스 역시 자신들만의 색을 완성했고, 이제 그 색으로 세상을 칠해나갈 것이라는 시작을 담은 앨범이 바로 'IN ITS TIME'이다.

타이틀곡 '쉽게 쓰여진 노래'는 휘파람 테마와 리드미컬한 바운스를 기반으로 한 곡으로, 어느 한 단어로 정의할 수 없는 이별의 수많은 감정이 노랫말에 담겨 있다. 처연하도록 슬프지만, 이별이 끝이 아닌 새로운 시작임을 알리는 경쾌한 뭄바톤 리듬이 이중적인 하모니를 만들어낸다. RBW 사단의 히트메이커 이상호가 작곡한 노래로, 여러 갈래로 뻗은 감정만큼 다채로운 구성에 캐치한 멜로디가 인상적이다.
그룹 원어스 /사진=RBW 제공

그룹 원어스 /사진=RBW 제공

하고 싶은 말들이 너무 많아서
하나씩 적다 보니 가사가 되었어
헤어짐보다 더 아픈 그리움으로
널 생각하며 쉽게 쓰여진 노래

쉽게 쓰여진 노래
널 생각하며 쉽게 쓰여진 노래

혹시나 네게 들릴까
오늘도 다시 너를 부른다
everyday everyday 전부 널 위해
all Day all Day 난 널 생각해
everyday everyday 전부 널 위해
쉽게 쓰여진 노래


'쉽게 쓰여진 노래'라니. 제목부터 궁금증을 자극하는 이 노래는 이별의 감정을 마냥 무겁게만 풀어내지 않는다. 실로 어둡고 깊게 표현될 수 있는 이별의 아픔이나 그리움임에도 불구하고, 곡명처럼 '쉽게' 귀에 감긴다. 여기에 '무대천재'라 불리우는 원어스의 완급 조절이 가미된 퍼포먼스까지 더해지니 더욱 매력이 상승한다.

'쉽게 쓰여진 노래' 뮤직비디오 속 원어스는 각자 다른 이별을 했지만, 이별의 아픔을 딛고 새로운 시작을 위해 준비하는 모습을 그렸다. 쟈니브로스 홍원기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으며, 시원하게 뚫린 뉴질랜드 대자연이 영상에 담겨 원어스의 섬세한 감정과 퍼포먼스 실력을 한층 생동감 있게 구현해낸다.

가장 눈에 띄는 것은 또 성장한, 더 강력해진 원어스 멤버들이다. 노래, 퍼포먼스 어느 하나 빈틈없이 업그레이드됐다. 그간 강렬하고 다소 어두운 이미지를 선보여온 원어스는 감성적인 이별 노래까지도 완벽하게 소화했다. 칼군무를 기본으로 하면서도 섬세한 표현을 가능케하는 이들의 퍼포먼스는 "역시 '무대천재'"라는 말이 나오게 한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