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우빈 '휴머니멀' 개런티 전액 기부
지난 2월 1억원 기부 이어 두 번째
"면역력 약해진 소아암 환우에 써 달라"
김우빈 전액기부 /사진=한경DB

김우빈 전액기부 /사진=한경DB

배우 김우빈이 다큐멘터리 ‘휴머니멀’ 내레이션 출연료 전액을 기부했다.

19일 소속사 에이엠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김우빈은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MBC 창사특집 다큐멘터리 '휴머니멀'의 내레이션 출연료 전액을 기부했다. 소속사 측은 "김우빈이 항암치료로 면역력이 약해진 소아암 어린이들이 코로나19로 마스크를 구하지 못해 어려움을 겪는다는 소식을 듣고 기부를 결심했다"고 전했다.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은 전달받은 기금 전액을 마스크 구입 비용으로 집행하고 전국의 소아암 환자 가족에게 긴급 지원할 계획이다.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서선원 사무총장은 "4일 항균 물품을 담은 키트 995개 지원을 시작으로 감염에 취약한 소아암 어린이를 위한 최선의 조치를 하고 있다"며 "코로나19에 따른 마스크 가격 상승으로 지원에 필요한 물품 확보에 어려움이 많은데 꼭 필요한 순간, 꼭 필요한 도움을 주신 배우 김우빈에 감사하다"고 전했다.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은 과거 비인두암 진단 소식을 접한 김우빈의 팬들이 김우빈의 이름으로 기부를 하며 처음 인연을 맺은 곳이다. 김우빈의 스물아홉 번째 생일이었던 지난 2017년 7월 16일 팬들은 팬클럽 우리빈, DC김우빈갤러리, 누나UNION을 중심으로 기금을 모아 급성골수성백혈병 진단을 받은 어린이의 치료비를 지원한 바 있다.

앞서, 김우빈은 지난 2월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예방을 위해 1억 원을 기부한 바 있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