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첫 음악 프로젝트 포문
'X' 연상시키는 티저 시선집중
효린, 31일 신곡 발매 확정 /사진=브리지 제공

효린, 31일 신곡 발매 확정 /사진=브리지 제공

가수 효린이 2020년 첫 음악 프로젝트의 서막을 연다.

소속사 브리지는 "효린이 오는 31일 오후 6시 전 음원사이트를 통해 'xhyolynx 2020 프로젝트'의 신곡을 발매한다"고 21일 밝혔다.

이에 앞서 지난 20일 공식 SNS에 'xhyolynx 2020 프로젝트'의 시작을 알리는 필름과 콘셉트 티저 이미지를 기습 공개한 바 있다. 공개된 흑백 필름에는 레드 컬러의 문자들과 선들이 담겨 시선을 끈다. 자연 속 파괴, 탄생, 성장을 형상화한 실험적 아트 요소가 빠르게 지나가며 이번 프로젝트의 기대감을 더욱 높였다.

신곡 메시지를 담은 콘셉트 티저 역시 팬들의 흥미를 유발했다. 방향이 다른 두 개의 손이 겹쳐지는 모습은 서로 마주 잡은 듯 보일뿐만 아니라 'X'를 연상시켜 궁금증을 배가했다.

효린은 2019 첫 프로젝트를 통해 직접 작사, 작곡한 '니가 더 잘 알잖아(youknowbetter)'를 발표하며 다양한 장르를 아우르는 음악적 스펙트럼을 보여줬다. 그는 두 번째를 맞은 프로젝트인 만큼 한층 더 성숙해진 음악 세계관을 펼칠 예정이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