펭수 부탁으로 EBS 사장에게 영상편지
펭수 보고 울던 벤틀리, 급 친구돼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윌벤져스 펭수 /사진=KBS 제공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윌벤져스 펭수 /사진=KBS 제공

윌벤져스와 펭수의 힐링 가득한 만남이 계속된다.

19일 방송되는 KBS2 예능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지난 방송에서 펭수와 만났던 윌벤져스 윌리엄-벤틀리 형제의 두 번째 이야기가 펼쳐진다.

지난 방송에서 윌벤져스는 꿈에 그리던 펭수를 만나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특히 윌리엄은 펭수와 달달한 꿀케미로 '윌펭져스'를 결성, 랜선 이모, 삼촌들의 마음을 뒤흔들었다. 그러나 벤틀리는 자이언트 펭귄 펭수를 실제로 보고 놀라 울음을 터뜨려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나 이날 방송에 앞서 공개된 사진에는 펭수가 가까이 와도 가만히 있는 벤틀리가 담겨있다. 이어 벤틀리의 환한 표정이 포착돼 한결 가까워진 이들의 사이를 짐작하게 한다. 어떤 사연으로 벤틀리가 펭수와 급 친구가 됐는지 궁금증을 더한다.

반나절도 안돼 절친이 된 윌벤져스와 펭수는 계속해서 즐거운 시간을 만들어갔다고 한다. 썰매장에서 빼놓을 수 없는 핫바 먹방부터 눈썰매 대결까지, 아이들과 펭수의 즐거운 웃음이 현장을 가득 채웠다는 후문이다.

특히 윌리엄은 펭수의 부탁에 펭수의 소속사 대표인 김명중 사장에게 영상 편지를 보낸다고. 윌리엄이 EBS 사장에게 어떤 말을 남겼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최민지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