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의 맛3' 최종회, 세 커플 탄생시키며 종영
'연애의 맛3' 장수원, MC 박나래 칭찬하며 훈훈한 분위기
박나래 장수원 / 사진 = '연애의 맛3' 방송 캡처

박나래 장수원 / 사진 = '연애의 맛3' 방송 캡처

'연애의 맛' 그룹 젝스키스 장수원이 박나래를 칭찬하며 훈훈한 분위기를 조성했다.

지난 19일 방송된 TV조선 '연애의맛' 시즌3에서 김숙은 이재황이 연인 유다솜의 장점 세 가지를 꼽는 모습을 보고 장수원에게 "박나래 씨 장점 세 가지는 무엇이냐"라며 기습 질문을 던졌다.

이에 장수원은 "일단 늦게까지 술을 마셔주는 여자다. 돈도 잘 번다. 또 키는 작지만 보디라인에 볼륨감이 살아있다"고 답했다.

박나래는 장수원의 대답에 자신감을 보이며 "이걸 보여줄 수도 없고. 겨울이라 가리고 다녔는데"라며 너스레를 떨었고, 장수원은 듣다 못해 "나래야. 세 개 뽑아내느라 힘들었다"라고 해 폭소를 자아냈다.

한편 이날 '연애의 맛3'은 당분간 정비 시간을 가지기 위해 종영했다. 최종화에서는 조심스레 만남을 시작한 윤정수 김현진 커플, 이재황 유다솜 커플의 모습이 전파를 타 눈길을 끌었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