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민호, 'SEEA 2019'에 작품 3점 출품
위너 아닌 미술 작가로 첫 걸음
그룹 위너 송민호 /사진=YG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위너 송민호 /사진=YG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위너 송민호가 미술작가로 첫 발을 내딛는다.

송민호는 오는 17일부터 25일까지 성남아트센터 갤러리 808 전관에서는 'SEEA 2019' 전시회에 작품을 출품한다.

SEEA(Special Exhibition for Emerging Artists)는 1년에 한 번씩 예술가와 관객을 잇는 문화의 장을 만들고자 진행되는 특별 기획 전시다.

송민호는 이번 전시회에 자신이 직접 구상하고 그린 작품 3점을 출품하며 정식 작가로서 첫걸음을 뗀다. 평소 그림을 통해 자신의 느낌과 생각을 표현해 왔던 송민호의 작품 세계를 엿볼 수 있을 전망이다.

그간 송민호는 그림을 그리는 모습을 담은 영상이나 직접 작업한 작품 등을 자신의 SNS에 게재하며 소통해 온 바 있어 팬들의 기대감이 더욱 높아지고 있다.

'SEEA 2019' 전시회에는 송민호 외에도 전도유망한 작가 51명이 참여한다. 처음 작품을 선보이는 신진부터 국내외에서 촉망받고 있는 여러 작가들이 함께 할 예정이다.

한편 송민호는 예능프로그램 출연을 비롯해 다양한 음악 작업 등으로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위너는 지난달 24일 타이베이에서 아시아 투어를 시작해 오는 21일 자카르타, 내년 1월 11일 방콕, 1월 18일 쿠알라룸푸르, 1월 25일 마닐라, 2월 8일 싱가포르에서 콘서트를 이어간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