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목보' 방세진 /사진=STX라이언하트 제공

'너목보' 방세진 /사진=STX라이언하트 제공

가수 방세진이 STX라이언하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30일 STX라이언하트는 "최근 가수 방세진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방세진은 특유의 미성과 섬세한 감성 표현을 갖춘 실력파 아티스트다. 그의 활발한 음악적 활동을 위해 다양한 차원의 지원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방세진은 2015년 Mnet '너의 목소리가 보여'(이하 '너목보') 시즌1에서 '강북 서지원'이라는 닉네임으로 출연해 출중한 가창력으로 패널과 방청객을 놀라게 했다.

이후 디지털 싱글 앨범 '시간 참 빠르다'로 본격적으로 데뷔한 방세진은 솔로곡 발매뿐 아니라 뮤지컬 OST 등을 가창하며 활발한 활동을 펼쳤다. 또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 MBC뮤직 '지니 스테이지', etn 'SHOW UP(쇼 업)' 등에도 얼굴을 비추며 대중에 얼굴을 알렸다.

특히 그는 빼어난 가창력은 물론, 훤칠한 외모의 소유자로 다방면에서의 활약에 기대감이 실리고 있다. 여기에 김용진, 고승형 등 '너목보' 출신 아티스트도 대거 소속돼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만큼 STX라이언하트가 방세진과 이룰 긍정적 시너지에도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STX라이언하트에는 배우 정준호, 지현우, 남경읍, 가수 정대현, 김용진, 고승형 등이 소속돼 있다. 현재 활발한 아티스트 영입과 함께 체계적인 매니지먼트로 글로벌 엔터테인먼트사로서 행보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